강남구, 구정 전반 외부 회계법인 감사 실시

- 821~108, 외부 회계법인 공인회계사 5명 전문감사위원으로 활동 -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으로 새로운 출발을 선언한 강남구(구청장 정순균)21일부터 108일까지 본청 전 부서 및 동주민센터의 3년간(2015.7~2018.6) 예산·회계·재무에 대한 외부 회계법인 감사를 실시한다.

 

정순균 구청장은 앞서 품격강남준비위원회인수과정에서 외부기관 감사 요청 의사를 밝힌 바 있으며, 이에 따라 구는 한국공인회계사회에서 추천받은 대주회계법인 소속 공인회계사 5명을 전문감사위원으로 위촉했다.

 

이번 감사는 전임 구청장의 구속 등으로 불거진 과거 구정의 부조리를 개선하기 위해 추진됐다. 감사결과 문제점이 발견되면 관련 규정에 따라 처리하고, 시정 또는 개선이 필요한 부분은 향후 업무 추진에 반영할 예정이다.

 

강남구 감사담당관실은 강남구는 지난 2009년 이후 감사원 감사 등 제대로 된 국가 차원의 검증을 받지 않았다면서 이번 외부 회계감사를 통해 책임소재를 분명히 하는 등 부조리를 청산하고 구정을 정립해 구청 내부에서부터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의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