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는 30일 구청 제1작은회의실에서 통합방위협의회로부터 ‘희망나눔캠페인’ 후원금 300만원을 전달받았다. 해당 후원금은 대구·경북 돕기에 사용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