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가 ‘성공적인 주민참여 리빙랩 운영을 위한 구민과 구청장의 대화’를 18일 구청 큰회의실에서 열어 정순균 구청장과 주민참여 리빙랩 참여자 30명이 참석해 리빙랩 운영결과와 공공디자인 사업 추진을 위한 향후 리빙랩 운영방식 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구는 지역 주민들의 의견이 반영된 공공디자인 사업 추진을 위해 ‘한강 잠원지구’, ‘대치동 학원가’, ‘세곡천 일대’ 사업에 주민들이 참여하는 리빙랩을 운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