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순균 강남구청장과 구청직원들이 추석명절을 앞둔 29일 영동전통시장을 방문해 제수용품 등을 구매하고 점심식사를 하며 시장상인들을 만나 상인들의 고충을 청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