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축년 새해 첫날인 1일 정순균 강남구청장이 삼성동과 개포동에 설치된 임시 선별검사소를 찾아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의료진과 구청 직원들을 격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