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서울시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된 12일 오후 제설 2단계 비상근무에 돌입해 관내 도로와 지하철역 주변에서 제설작업을 진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