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22일 시설물 유지관리업체인 HDC아이서비스와 장애인 공동생활가정, 취약계층 세대 등 40곳을 찾아 ‘안전한 강남 만들기’ 소독‧방역을 실시했다. 강남구자원봉사센터 직원 5명과 HDC아이서비스 봉사단 36명은 이날 작업에 앞서 구청 주차장에서 출발식을 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