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3일 강남구보훈회관에서 보훈단체에 마스크 10만장을 지급하고 공용차량을 전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