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순균 품격 강남의 원년, 강남다움에 집중하겠다

- 2일 오후 2시 구청 본관 1층 로비 ‘2019 기해년 시무식개최 전 직원 모여 새해맞이 -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으로 새롭게 출발한 강남구(구청장 정순균)2일 오후 2시 삼성동 구청 본관 1층 로비에서 구 간부 및 직원 3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기해년 시무식을 개최한다.

 

시무식은 딱딱했던과거 형식에서 벗어나 참석자들이 자유롭게 새해맞이 떡차와 덕담을 나누고, 주민들의 새해 인사와 소망을 담은 영상을 방영하는 순서로 진행된다. 개회에 앞서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 강남노인종합복지관 하모니카단, 강남 합창단의 축하공연이 열린다.

 

정순균 강남구청장은 이 자리에서 “‘품격 강남의 원년이 될 2019년에 강남다움’ ‘강남 라이프 만들기에 집중하겠다는 의지를 밝힌다.

 

정 구청장은 또 민선7기 구정의 목표인 모두가 행복한 도시, 강남조성을 위한 () 환경 도시 미래형 매력 도시 포용 복지 도시 공감 행정 도시 등 4가지 실행전략도 제시한다.

 

정 구청장은 중용에 나오는 지성무식(至誠無息)’이라는 말처럼 단 하루도 쉼 없이 구민의 쾌적하고 안락한 삶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면서 반드시 품격 강남으로 업그레이드시켜 누구나 강남에 들어서면 단박에 역시, 강남이구나!’라고 느낄 수 있도록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