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입양부터 노령견 건강관리까지...무료강좌 마련
 10월엔 ‘반려동물 위크 페스티벌’도 개최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으로 도약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오는 19일 오후 2시 삼성1동 문화센터 7층 강의실에서 ‘반려견과 행복한 동행’ 교육을 무료로 개최한다.

동물행동학과 동물케어를 주제로, 위혜진 수의사가 간단한 귀청소부터 발톱 깎기에 이르기까지 기초건강관리를 위한 7가지 행동학을 안내한다.

차진원 수의사는 강아지 입양부터 건강관리, 외출방법, 노령견 관리와 이별 준비 등을 강의할 예정이다.

선착순 100명을 대상으로 개최하는 이번 교육은 강남구청 지역경제과(02-3423-5514)나 이메일(lara1981@gangnam.go.kr)로 사전신청이 가능하며, 교육 당일 현장 신청을 통해서도 참여할 수 있다.

구는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이 증가함에 따라 반려동물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건강한 문화 조성을 위해 올해 총 3회의 전문 강의를 진행하고, 10월 강남페스티벌 기간에는 ‘반려동물 위크 페스티벌’을 개최할 예정이다.

강남구는 앞으로도 반려동물 관리와 펫티켓 등의 지속적인 교육으로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 정착에 기여함은 물론 반려인과 비(非)반려인이 공존할 수 있는 ‘행복 도시, 강남’을 만들어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