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피난시설의 모든 것

아파트 피난시설의 모든 것

아파트 피난시설의 모든 것

아파트 피난시설의 모든 것

아파트 피난시설의 모든 것

아파트 피난시설의 모든 것

아파트 피난시설의 모든 것

아파트 피난시설의 모든 것
 
화재 대피요령과 함께 알아보는
아파트 피난시설의 모든 것


화재 대피요령
먼저, 불을 발견하면 다른 주민들이 알 수 있도록 “불이야” 하고 큰 소리로 외칩니다.

- 시간적 여유가 있다면 ‘화재경보 비상벨’을 누르고 대피합니다.

엘리베이터를 이용하지 않고 계단을 이용해 대피합니다.
- 아래층에 불이 나면 연기는 위로 올라옵니다. 이때는 옥상으로 대피해야 합니다.
- 반대로 현재 위치에서 불이나 연기가 보이지 않으면 아래층으로 신속하게 대피합니다.


불길 속을 통과해야 하는 경우에는 물에 적신 담요나 수건 등으로 몸과 얼굴을 감싸고 이동합니다.

여기서 잠깐!!!
밖에서 화재가 발생한 경우, 집 밖으로 나가기 전에 손등으로 문손잡이를 만져보세요.
뜨겁다면 절대!!! 문을 열지 마세요.
문손잡이가 뜨겁다는 건 문밖에 화염과 연기가 가득 찼다는 뜻입니다. 이때는 집 안에서 대피를 해야 합니다.

1992~2005년에 시공된 아파트에는 경량칸막이가 설치돼 있습니다.
발코니 경계벽 등을 두드려 보세요.

‘통통’ 가벼운 소리가 들리세요?
경량칸막이는 석고보드 등 파괴하기 쉬운 재질로, 망치나 발차기 등으로 부수고 옆집으로 탈출할 수 있습니다.

2005년 이후 시공된 타워형 아파트 등에는 대피공간이 있습니다.
대피공간에는 화재에 1시간 이상 견딜 수 있는 방화문이 설치돼 있는데요.
비상시 이곳으로 대피한 후 문을 닫고 구조를 요청합니다.

기억하세요!
하나, 경량칸막이를 가로막는 붙박이장, 세탁기 등을 설치하거나 짐을 쌓아두면 안됩니다.
둘, 발코니를 확장했다면 대피공간의 출입문을 반드시 방화문으로 설치하세요.

올바른 피난시설이 나와 우리 가족의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