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시교육청, 개학연기 장기화 지원대책
유치원과 초·중·고교 개학이 4월6일로 2주간 추가 연기된 17일 오후 서울 시내의 한 초등학교 1학년 교실 책상에 신입생을 위한 선물이 놓인 채 텅 비어 있다.
유치원과 초·중·고교 개학이 4월 6일로 2주간 추가 연기된 17일 오후 서울시내의 한 초등학교 1학년 교실 책상에 신입생 선물이 놓인 채 텅 비어 있다.
 
서울시가 유치원·학교·학원에 대한 소독·방역을 강화하고 휴원 등으로 피해를 입은 영세학원에 긴급 융자지원을 실시한다. 또 초등학교 돌봄교실과 서울시 우리동네키움센터를 연계해 돌봄 공백을 최소화한다.

서울시는 서울시교육청과 함께 정부의 3차 개학연기 발표에 따라 ‘학생 지원대책’을 가동한다고 19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전국 유치원과 어린이집, 초중고의 개학(개원)이 추가로 연기된다. 개학일은 4월 6일로 결정됐다.

시는 학교 내 감염유입 차단을 위해 유치원·학교 시설에 대한 방역 소독 강화 예산 10억원을 추가로 긴급 투입한다. 지난달 마스크와 알코올소독제 등 방역물품 비용 5억원을 지원한 데 이은 조치다.

시교육청도 지난달 초중고와 특수학교 등 총 1362개교에 방역물품 구입비 약 38억원을 지원했다. 모든 유치원에 전문소독업체의 시설소독이 지원되고 있다.

시교육청은 모든 학교에 대한 1차 소독을 완료했다. 개학 이전까지 2차 소독이 추가로 진행된다.

시는 지역사회 감염 우려에도 여전히 운영 중인 학원·교습소에 영세학원 긴급 융자지원에 나서고 시교육청을 통해 휴원을 권고한다.

시는 영세학원을 비롯해 코로나19로 직·간접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코로나19 피해기업 긴급경영안정자금’을 통한 융자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서울시 중소기업육성자금을 활용해 1.5~1.8%의 저리로 최대 5년간 장기 지원된다.

시설 방역 소독도 강화된다. 서울시내 학원과 교습소는 총 2만5231개소다. 시교육청이 13억원을 긴급 편성해 학원 방역 소독을 실시했다. 시는 학생들이 많이 모이는 스터디카페 442곳의 경우 자치구 보건소와 동주민센터를 활용해 방역 소독을 강화한다.

시는 유치원·초등학교 돌봄교실에서 수용하지 못하는 초과 수요를 우리동네키움센터로 분산할 수 있도록 시교육청과 유기적인 돌봄망을 구축한다. 현재 우리동네키움센터 긴급돌봄 이용률은 25%로 여유가 있는 편이다.

시는 학교에 가지 못하는 자녀(만8세 이하) 돌봄을 위해 무급으로 가족돌봄휴가를 쓰는 학부모에게 지급하는 돌봄비용 추가 지원도 고용노동부에 건의한다. 고용노동부는 코로나19로 인해 가족돌봄휴가를 사용한 근로자에게 최장 5일간(한부모는 10일) 하루 5만원씩 지원할 예정이다.
인용 보도 시 출처를 반드시 표기해야 하며, 위반 시
저작권법 제37조
제37조(출처의 명시)
① 이 관에 따라 저작물을 이용하는 자는 그 출처를 명시하여야 한다. 다만, 제26조, 제29조부터 제32조까지,
제34조제35조의2의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 <개정 2011. 12. 2.>
② 출처의 명시는 저작물의 이용 상황에 따라 합리적이라고 인정되는 방법으로 하여야 하며, 저작자의 실명
또는 이명이 표시된 저작물인 경우에는 그 실명 또는 이명을 명시하여야 한다.
제138조
제138조(벌칙)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개정 2011. 12. 2.>
1. 제35조제4항을 위반한 자
2. 제37조(제87조 및 제94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를 위반하여 출처를 명시하지 아니한 자
3. 제58조제3항(제63조의2, 제88조 및 제96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을 위반하여 저작재산권자의 표지를 하지 아니한 자
4. 제58조의2제2항(제63조의2, 제88조 및 제96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을 위반하여 저작자에게 알리지 아니한 자
5. 제105조제1항에 따른 신고를 하지 아니하고 저작권대리중개업을 하거나, 제109조제2항에 따른 영업의 폐쇄명령을 받고 계속 그 영업을 한 자 [제목개정 2011. 12. 2.]
에 따라 처벌될 수 있습니다.
<자료출처=강남구청 www.gangnam.g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