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소개

  •  
  • 강남문화재단  > 
  • 재단소개  > 
  • 예술단 소개  > 
  • 강남심포니 오케스트라  > 
  • 예술단 소개

예술단 소개

공유하기

  • 구글플러스
  • 구글플러스
  • 프린트하기
구분선

강남심포니 오케스트라는 1997년 창단 이래 예술문화 발전과 지역 시민들의 정서함양 고취라는 목표로 수준 높은 연주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우리나라 최초의 기초 자치단체 소속 교향악단으로 비록 연혁은 짧지만 활발한 연주활동을 통하여 비약적으로 성장, 우리나라 최고 교향악단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으며, 음악을 통한 시민의 정서 순화와 서로 간의 이해와 협력을 높이는데 앞장서 오고 있다.

58회의 정기연주회를 비롯해서, 교향악축제, 대한민국 국제음악제, 예술의전당 주최 제야음악회, 한국음악협회 한민족창작음악회, KBS1 FM콘서트 실황음악회, 통영국제 음악제 등에서 뛰어난주력을 보여왔다. 세계로 그 활동영역을 넓히고 있는 강남심포니는 2003년 강남구 자매도시인 미국 리버사이드시 초청으로 한인 미주 이민 100주년 기념 축하공연을 L.A.와 Riverside에서 순회연주를 한 바 있다.

음반제작에도 남다른 열의를 가지고 있는 강남심포니는 1998년 차이코프스키 교향곡 <제4번>을 시작으로 베토벤 교향곡 <전곡> 출반과 2008년 브람스 교향곡 전곡 녹음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신선한 사운드와 열정적인 연주를 자랑하는 강남심포니는 앞으로도 다양하고 수준 높은 연주활동과 진취적인 공연기획으로 우리나라 문화예술과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 더욱 열심히 노력 할 것이다.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 지휘자

예술감독 겸 지휘자 여자경

여자경은 대한민국 대표 여성 지휘자로 2005년 빈 라디오심포니오케스트라를 지휘하면서 심사위원 만장일치 최고점수를 얻어 Magister를 획득, 이후 고트프리트 숄츠를 사사하며 동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마쳤다. 2008년 프로코피에프 국제지휘콩쿠르에서 3위를 차지하며 러시아 콩쿨 최초 여성 수상자가 되었다. 2005년 한국에서 최초로 열린 제1회 수원 국제 지휘 콩쿠르에서 Special Prize를 수상, 2002년, 2004년 프랑스 브장송 국제 지휘 콩쿠르 등 국제 지휘콩쿨에서 오케스트라가 뽑은 지휘자상을 수상하였으며 오스트리아와 프랑스 언론에서 ‘함께 연주하고 싶은 연주자’로 극찬한 지휘자이다.

한양대음악대학, 동대학원을 거쳐 비엔나 국립음악대학교에서 작곡, 피아노, 지휘, 오페라코치, 음악학을 전공, 오페라극장 음악감독인 레오폴트 하거와 Wien Volksoper의 오페라 코치를 역임한 콘라트 라이트너를 사사, 학과과정 내내 최고점수를 얻어 매년 한 명에게만 주어지는 야나첵 장학금과 비엔나국립대학이 주최하는 장학금을 매 학기 수여하였다. 여자경은 빈 라디오 심포니 오케스트라, 프랑스 브장송 시립오케스트라, 프랑스 리옹 국립오케스트라, 체코프라하 라디오심포니오케스트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루마니아 심포니오케스트라, 브라티슬라바 라디오심포니오케스트라 등을 지휘하였다.

국내에서는 2009년 예술의전당 교향악축제에서 KBS교향악단 지휘, 2014년 프라임필과 예술의전당 교향악축제에 참여하여 큰 호평을 받았다. 이 외에도 서울시향, 코리안심포니, 울산시향, 대구시향, 제주도향, 수원시향, 광주시향, 충남교향악단, 코리아쿱오케스트라, 한경필하모닉오케스트라 등의 정기연주회와 특별음악회를 객원지휘 하였다. 2017년 10월에는 25년만에 한국을 방문한 미국대통령 국빈 초대공연을 KBS교향악단과 청와대 영빈관에서 맡아 언론화되었고, 2019년 문화부 신년음악회를 KBS 교향악단과 함께하였다.

2009년~2014년 프라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전임지휘자로 활동하였으며 한양대학교음악대학 강사와 단국대학교음악대학 교수를 역임하고 국내외 많은 교향악단, 그리고 콘서트홀 들과 정기적인 공연들을 통해 관객들과 소통하고 있다.